정보센터

삼양이노켐 소식

삼양이노켐 소식 제목, 조회, 등록일을 나타낸 표
삼양그룹 창립 97주년, ‘글로벌 스페셜티 솔루션 기업’ 도약 페이스북 트위터 Print
작성자 관리자 조회 695 2021.10.08

- 창립 기념일 앞두고 사내 전산망에 창립 기념사 게시, 코로나 19 이후 기념사로 기념행사 대체
- 헬스 앤 웰니스, 친환경, 첨단 산업 분야 선도…스페셜티 소재, 글로벌 확대, 디지털 혁신으로 도약
- 지금의 어려움 이겨내고 회사와 구성원 함께 도약…’정도경영’ 가치 계승, 발전시켜 ESG 대응

 

▲ 삼양그룹 김윤 회장

 

삼양그룹(김윤 삼양홀딩스 회장)이 창립 97주년을 맞아 지난 역사를 돌아보며 미래 도약의 지혜를 찾았다. 

 

삼양그룹은 창립 기념일인 10월 1일을 앞둔 30일 사내 전산망에 창립 기념사를 게시했다고 같은 날 밝혔다. 삼양그룹은 코로나 19 발생 전에는 산행을 실시해 창립을 기념하고 임직원간 소통의 계기로 활용했으나 최근 2년간은 창립 기념사 게시로 행사를 대신하고 있다. 

 

김윤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변화하는 시대에 대응하기 위해 헬스 앤 웰니스(Health & Wellness), 친환경, 첨단 산업 분야를 선도하는 ‘글로벌 스페셜티(고부가가치) 솔루션 기업’으로 도약해야 한다”며 도약의 발판으로 ‘스페셜티 소재, 글로벌 시장, 디지털 혁신’ 등 세 가지를 제시했다. 

 

최근 삼양그룹은 대체 감미료 알룰로스, 프리바이오틱스 등 스페셜티 식품 소재 리더십을 확보하고 퍼스널케어 소재 사업을 육성해 헬스 앤 웰니스 관련 사업을 강화 중이다. 또, 고기능성 컴파운드, 생분해성 플라스틱 등 친환경 소재 개발도 가속화하고 있다. 

 

이어 김 회장은 “친환경 바이오 플라스틱 소재 이소소르비드는 상업 생산 및 이를 활용한 다양한 친환경 소재 개발로 시장 진입을 준비하고 있으며 독자적인 바이오 의약품 전달체 ‘센스(SENS)’는 국내외에서 오픈 이노베이션을 추진 중”이라며 글로벌 시장 선도를 목표로 장기간 투자한 스페셜티 기술을 비롯 다양한 글로벌 경영 성과를 강조했다. 

 

끝으로 김 회장은 “사업의 성패는 사람이 좌우한다”며 “HR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제도 개선 등으로 인재 발굴, 육성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며 자발적 역량 향상으로 회사와 구성원이 함께 도약하고 최근의 ESG 경영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창립 이래 지속 실천한 정도경영을 계승, 발전시킬 것을 당부했다. 

이전 다음글 제목을 나타낸 표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삼양그룹, 디지털 조회로 소통, ‘비전 2025’ 달성 결의 2021.08.03
목록